요미의 귀차니즘

 

요즘은 포도막염으로 몇 일 고생을해서 조금은 얌전 해졌지만

얼마전까지는 요미야~!! 하고 부르면 이렇게 누워서 쳐다만보네요~ ^^;;

귀차니즘이 발동이 걸려서인지 좋아라하는 간식정도는 꺼내야 뭔 반응이 있네요.ㅋㅋ

 

요미야 앞으로 아프지 말고 건강해야한다~~^^

 

 

 

 

 

 

 

 

 

 

 

 

'똥꼬발랄 냥냥이' 카테고리의 다른 글

깔대기 쓴 깔천사 요미  (2) 2013.11.19
요미의 아침  (4) 2013.05.11
요미의 귀차니즘  (2) 2013.02.26
요미 잘 지내고 있습니다.  (4) 2013.01.13
잠꾸러기 요미~!!!  (6) 2012.08.07
새로운 가족이 생겼습니다.  (8) 2012.07.28
Posted by 밥나무
Trackback 0 Comment 2
  1. 솜다리™ 2013.03.01 09:29 신고 address edit & delete reply

    보고만 있어도 입가가 미소가 번질듯 합니다~

    • 밥나무 2013.03.05 14:44 신고 address edit & delete

      ㅎㅎㅎ...
      이쁘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