앙코르 유적지 바이욘사원

제가 캄보디아 앙코르유적지중 처음으로 간 곳은 바이욘사원입니다.
사면상들이 아주 인상적인곳이였습니다.
여행기간중에 여러번 갔던 기억이 있네요~~^^

바이욘사원이 처음 발견될 당시에는 여기저기 힌두교의 흔적이 있어서 9세기경 야소바르만1세가 지은 힌두교 사원으로
추측했었지만 이후 1925년 벽에 새겨진 관음보살상에 대한 내용이 해석이 되면서 불교사원으로 해석이 변경되었고 건축시기도
12세기 초반에 지어진것으로 최종 확인 되었다고 하네요~~

바이욘사원은 앙코르 톰 정중앙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앙코르 톰은 크메르 왕국의 마지막 도읍지였고 철저한 도시계획 하에 건립된 수도라고 합니다.
앙코르 톰으로 들어가기 위해서는 4개의 성문중에 하나를 통과해야 하는데 시내방면과 연결된 남문을 주로 이용합니다.
남문을 통과하기전 하나의 교각을 지나야합니다.
교각 양옆으로는 54개의 석상이 있으며 왼편은 선한신 오른편은 악한 신이라고 합니다.
교각 초입에는 9개의 머리를 가진 바수키가 있다. 선신과 악신이 뱀의 몸통을 무릎위에 받쳐들어 교각의 난간을 이루고 있습니다.

성문은 대표적인 앙코르 건축양식이라고 합니다.



남쪽 성문을지나 앙코르 톰 중에 위치한 바이욘사원 입니다. 




오랜세월동안 밀림속에 방치되어 회손된 모습이였습니다.
그래서 더 신비한 느낌으로 다가오는 듯 합니다.




회랑에는 여러 부조들을 볼 수 있습니다.
상> 군대행렬     하> 똔레쌉 호수에서의 전투



위로 올라오면 여러사면상을 볼 수 있습니다.
얼굴조각이 54개가 있었지만 지금은 36개만 남아있다고 합니다.










가장 회손이적은 사면상인듯 합니다.







사원내부에는 작은 사찰도 있습니다.





크게 보기


Posted by 밥나무
Trackback 0 Comment 18
  1. 샘이깊은물 2011.04.08 05:34 신고 address edit & delete reply

    캄보디아의 바이욘사원. 12세기것이라면 정말 오랜것인데요.
    좋은 여행하셧네요^^

    • 밥나무 2011.04.08 11:56 신고 address edit & delete

      네~~ 늦은여름후가 얻어 다녀온곳 입니다.
      댓글 감사합니다.~^^

  2. 모르세 2011.04.08 07:27 신고 address edit & delete reply

    잘보고 갑니다.행복한 한주가 되세요

  3. 로지나 2011.04.08 14:45 신고 address edit & delete reply

    앙코르와트 처음 갔을 때 어쩐지 목소리도 크게 내면 안될 것 같은 분위기에 압도당했던 기억이 나요 ..
    돌 하나하나가 어쩜 그렇게 묵직하게 와닿던지 .. 절대 잊지 못할 여행지 중 한 곳이에요 .. ^^

    • 밥나무 2011.04.08 21:24 신고 address edit & delete

      네 저도 기억에 많이 남아있는 여행지입니다.신미한 미소를 가진 사면상들 때문인지 마음이 편해지는 느낌이었습니다.~^^

  4. 해우기 2011.04.08 22:53 신고 address edit & delete reply

    오...
    앙코르와트...
    정말 어떤 느낌일까??

    이름만 많이 들었지....이런 사진들을 보면 궁금도 하고 부럽기도 하고...
    즐감합니다...

    • 밥나무 2011.04.12 12:33 신고 address edit & delete

      다녀오신분 이야기듣고 여름휴가때를 노리고 다녀왔는데요. 시간내서 한번 꼭 나녀오실만한 여행지 입니다.~^^

  5. 요술배 2011.04.10 06:32 신고 address edit & delete reply

    5년전인가 앙코르와트 다녀왔는데요
    세상에...뛰어난 조각가들이 평민들이였다는데
    많이 놀랐습니다..^^ 요즘 같으면 사인해놓고
    자랑하고 뽐냈을텐데요..그쵸..?
    멋진 사진 잘 보고 가요~~

    • 밥나무 2011.04.12 12:36 신고 address edit & delete

      ㅎㅎ.. 그렇죠 사인 받아놨으면 대박입니다.
      날씨는 많이 더웠지만 파란하늘과 멋진 유적지 때문에 사진이 멋지게 나온듯합니다.

  6. 둥이 아빠 2011.04.11 21:56 신고 address edit & delete reply

    앙코르와트에 가보고 싶었는...

    못간서 정말 후회하고 있어요..

    다음에 기회가 되면 꼭 가보고 싶은데요

    • 밥나무 2011.04.12 12:30 신고 address edit & delete

      네 꼭 한번 다녀오세요~^^
      정말이지 멋진 곳 입니다.

  7. 빛돌 2011.04.29 17:34 신고 address edit & delete reply

    동남아 은근이 깔보는 경우가 많은데

    이런 유적지들 보고 있으면 문화의 질이나 깊이가 참 실감나게 다가옵니다.

    돌이 많이 나는 동네도 아닌 걸로 아는데.. 더구나 저렇게 정교하게 깍아놓은 걸 보면 말이죠.

    덕분에 꼭 가보고 싶은 곳이 한 곳 더 늘어버렸네요 ㅠ

    • 밥나무 2011.04.30 09:31 신고 address edit & delete

      그렇죠 지금의 발전정도가 과거까지 대변해주지는 않죠~~^^

  8. 솜다리™ 2011.05.12 21:39 신고 address edit & delete reply

    참가보고픈 곳중 하나내요^^

    • 밥나무 2011.05.13 13:10 신고 address edit & delete

      네..
      좋은 장소는 다시 가고싶은 곳이기도 하죠~~^^

      유명한 유적지라 더 그런지도 모르겠네요~ :)

  9. 꿈의섬 2011.05.21 22:59 신고 address edit & delete reply

    몇년전에 다녀왔는데...
    그 문화유적들을 돌아보며 참 캄보디아인은 위대하다고 생각했었습니다.
    그리고 지도자를 잘못 만나는바람에 그 엄청난 아픔을 격어야 했는지...

    • 밥나무 2011.05.22 07:45 신고 address edit & delete

      다녀오셨군요~~^^
      일반 유적지와는 다른 느낌 신비한 느낌(?)이라고 해야 할까요?
      다시 찾아가고픈곳중에 하나 입니다.